관리자 패널에서 메뉴를 설정하세요

[마소캠퍼스] 새로운 보고서는 뉴스 출처로서 페이스북에 대한 소비자의 신뢰가 감소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한다.

 

먼저 다양한 해설자가 강조한 바와 같이 이러한 설문 조사는 실제 사용 데이터가 아니고 설문 조사 질문에 대한 응답이며 사람들은 자신이 생각하는 대로 답하며, 이는 실제와 다를 수 있습니다.  그러나 페이스북 사용에 관한 최근의 보고서는 뉴스 출처로서 소셜 네트워크에 관한 것으로, 플랫폼이 적어도 사용자 정서 측면에서 힘을 잃고 있다고 하는 최근 퓨 리서치 연구(Pew Research study)를 강화합니다.

 

저널리즘 연구를 위한 로이터 연구소의 새로운 보고서는 37개국에서 74,000명이 넘는 사람들의 디지털 뉴스 소비 습관에 대한 반응을 통합하고 있습니다. 이에 따르면, 뉴스를 위한 소셜 미디어 사용이 감소하고 있는데 이는 거의 전적으로 페이스북에 등을 돌린 사람들에 의해 주도되고 있습니다.

 

 

보고서에 따르면:

 

“예를 들어, 미국에서, 2018년에 39 %의 사람들이 페이스북을 뉴스의 출처로 사용한다고 말했는데 이는2017 년보다 9 % 포인트 하락한 것입니다. 그리고 미국의 젊은 사람들을 보면 뉴스를 위해 페이스북을 사용하는 사람들이 2017 년 대비 20 % 감소했습니다.”

 

다시 말하지만, 이것은 자기보고된 것이며, 페이스북에서 이러한 추세를 뒷받침할 확실한 사용 데이터는 없습니다. 그러나 그것들은 많은 의미가 있습니다.

 

페이스북은 캠브리지 애널리티카 및 기타 정치적으로 연계된 조직이 유권자 행동에 영향을 미치기 위해 플랫폼을 사용하는 방법을 폭로하면서 뉴스 출처로서의 소비자 신뢰를 분명히 많이 잃었습니다. 그들 자체 연구가 증명하는 것처럼 페이스북이 그런 목적을 위해 사용될 수 있다는 사실은 플랫폼에서 공유되는 내용을 분명히 더 경계하게끔 만들었습니다. 그러나 독립적인 뉴스 콘텐츠와는 별도로, 연구 데이터는 또한 더 광범위한 소셜 미디어 사용 경향을 강조합니다.

 

추가 조사에서 로이터의 연구원은 사람들이 이제 왓츠앱(Whatsapp)에서 그들의 토론을 더 편안하게 공유하고 있음을 발견했습니다. – “2014년 이후 세계적으로 뉴스 사용이 거의 3배 증가했지만, 미국에서는 응답자의 4 % 만이 왓츠앱에서 뉴스를 본다고 답했습니다.”

 

연구원은 페이스북과 트위터 같은 기타 소셜 플랫폼이 뉴스 콘텐츠의 주요 소스로 남아 있음을 발견했지만, 사람들이 그곳에서 링크를 발견하고 왓츠앱에 공유할 가능성이 커지고 있습니다. 왓츠앱은 토론을 더 많이 포함하고 잠재적인 외부의 판단에서 자유롭게 해주며, 그들의 생각을 영구적으로 기록합니다.

 

그것은 최근 우리가 보고한 바와 같이 더 넓은 사회적 추세를 나타내는 것입니다. 점점 더 많은 소셜 미디어 대화가 메시지 어플리케이션으로 전환되고 있습니다.

 

 

페이스북이 왓츠앱과 메신저를 둘 다 소유하고 있지만, 이러한 토론의 폐쇄적인 특성, 또는 실제로 공개적이지 않다는 점은 더 많은 사람들이 더 친밀한 그룹 안에서 상호 작용하기 위해 이동하게끔 이끌었습니다.

 

사회적 플랫폼의 분리는 점점 더 분명해지고 있습니다. 여러모로 사람들은 공공 토론에서 한 쪽을 선택하도록 강요 받고 있는데, 이는 알고리즘 변화와 함께 사람들이 안전하다 느끼는 공공 토론 간의 격차, 필터 버블 및 그들의 관점이 크게 강화되는 곳의 발전을 이끌었습니다. 사적인 채팅에서 당신은 동일한 효과를 피할 수 있지만, 아마 여전히 격리된 상태일 것입니다.

 

어느 쪽이든, 통계 수치는 거짓말을 하지 않습니다. 점점 더 많은 사람들이 토론을 하기 위해 메시지 앱을 사용하며, 적어도 사용자 정서에 따르면, 페이스북은 기반을 잃고 있습니다. 실제 사용 통계에서 비슷한 것을 볼 수 있는지는 다음 성과 보고서가 발표될 때까지 알 수 없습니다.

 

그들의 입장에서 페이스북은 가짜이고 오해의 소지가 있는 뉴스를 삭제하고 플랫폼에서 공유되는 콘텐츠의 평판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번 주에 게시된 업데이트 자료에서 페이스북의 Product Manager인 Tessa Lyons은 타사 팩트 체킹 시스템의 진화가 나쁜 요소를 제거하는 데에 얼마나 도움이 되는지 구체적으로 설명했습니다.

 

“우리는 2016년 12월에 타사 팩트 체킹 시스템을 시작했습니다. 이제 우리는 14개 국가에 25개의 파트너가 있으며, 많은 이들이 최근 선거에 참여했거나 다가올 선거에 참여할 것입니다. 우리의 파트너는 독립적이며 당파적이지 않은 국제 팩트 체킹 네트워크를 통해 인증을 받았습니다. 팩트 체커가 뉴스를 허위로 평가할 때, 우리는 이것을 뉴스 피드의 아래쪽에 보여줘서 평균에 비해 80% 이상 조회수를 줄입니다.”

 

그것은 긍정적인 조치처럼 들리지만, 동시에 지속적인 분열을 조장하는 데에도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언론의 자유를 옹호하는 사람들은 어떻게 비당파적인 펙트 체커들이 있는지 의문을 제기하는데, 이것은 일부 편집상 방해로 간주될 수 있는 것에서 기인한 필터 버블의 성장으로 이어집니다.

 

그러나 더 이상 페이스북이 할 수 있는 일은 많지 않습니다. 그들은 플랫폼에서 공유되는 뉴스의 질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향후 뉴스 개발을 위하여 ‘트렌딩’ 섹션을 제거했습니다. (페이스북은 워치(Watch)에서 그들의 새롭고 독점적인 뉴스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정서 데이터를 보면, 페이스북이 자신의 플랫폼이 2016년 미국 대통령 선거에 ‘꽤 미친 아이디어’로 영향을 줄 수 있었을 것이라는 제안을 처음에 일축한 후, 왜 그렇게 과감한 조치를 취하는지 알 수 있습니다.

 

10대는 페이스북을 덜 사용한다고 말하고 사람들은 이 플랫폼의 뉴스 콘텐츠를 더 이상 신뢰하지 않는다고 말합니다. 이 신호는 페이스북이 소비자의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 여전히 많은 노력을 해야 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트위터에서 Andrew Hutchinson을 팔로우하세요.

 

 

마소캠퍼스가 어떤 도움을 줄 수 있나요?

마소캠퍼스는 페이스북을 통해 기업의 홍보 및 마케팅의 실질적인 성과 창출을 도와주는 동영상 강좌를 비롯하여 오프라인 강좌와 도서를 제공합니다.

1. 24시간 시청 가능한 VOD 강좌 – 페이스북 마케팅 입문

2. 생생한 현장 오프라인 강좌 – 페이스북 마케팅 실전 테크닉

3. 차분한 독학을 위한 도서 – 페이스북 페이지 운영과 활용 방안

4. 디지털 마케팅 입문 가이드 도서 – 디지털 마케팅 개론

또한 VOD 강좌는 개별 강좌별로 신청하지 않고 모든 강좌를 30/90/180일 동안 제한없이 수강가능한 ‘VOD 프리패스’로도 수강 가능합니다.

VOD-freepass. 디지털마케팅 & 데이터분석 VOD강좌 프리패스

 

 



원문 URL : https://www.socialmediatoday.com/news/new-report-highlights-declining-consumer-trust-in-facebook-as-a-news-source/525768/
원문 제목 : New Report Highlights Declining Consumer Trust in Facebook as a News Source

작성자 및 작성일자 : by Andrew Hutchinson / June 15, 2018

 

보호된 글: 이북 콘텐츠 다운로드

이 콘텐츠는 비밀번호로 보호되어 있습니다. 보려면 아래에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 암호:

[마소캠퍼스] 소셜 미디어가 71%의 소비자 구매 결정에 미치는 영향

  소비자 구매 결정에 소셜 미디어가 미치는 영향은 무엇일까요? 오늘날 소셜 미디어 구매는 어떤가요? 앞으로 어떻게 바뀔까요? SEO PowerSuite와 Awario의 설립자이자 CMO 인 Aleh Barysevich는 이 모든 질문에 답합니다.   [...]

[마소캠퍼스] 유튜브에서 가장 많이 본 제품 인지도 비디오 5개의 시사점

업계의 주요 브랜드들은 효과적인 마케팅 전략의 일환으로 비디오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마케팅 관점에서 비디오 콘텐츠는 성공을 위해 필수적입니다.

쿠버네티스 6일차 (웨비나 강의)

12월 3일에 진행된 쿠버네티스 강의 입니다.

머니매그넷(주) Since 2013
마소캠퍼스
- 온라인|원격평생교육시설 등록번호
: 제 원-509호

마소캠퍼스ICT평생교육원
- 오프라인|지식·인력개발사업 평생교육시설 등록번호
: 제 지-286호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242 아이타워 9층 (06221), 전화 02-6080-2022, 팩스 02-6455-2021, 이메일 문의 cs@masocampus.com
통신판매업번호 2014-서울강남-03465, 대표(개인정보책임자): 김진, 서비스 이용약관, 개인정보 처리방침
마소캠퍼스 웹사이트는 크롬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 있습니다.

©MasoCampu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