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자 패널에서 메뉴를 설정하세요

[마소캠퍼스] ‘양 보다 질’(Value Over Volume)이 최고의 콘텐츠 전략인 이유

일주일 전쯤, 한 고객이 흥미롭다고 생각한 아티클 링크를 제게 보내 주었는데, 그것은 블로그 게시물이 얼마나 길어야 하는지에 대한 난제를 다시 수면 위로 올렸습니다. 또한 이 문제는 많은 마케팅 담당자들이 고심하게 되는 주제입니다.

 

이 게시물은 연구결과를 검토한 것인데, 궁극적으로 (최소 1,500-2,500단어의) 긴 게시물이 온라인 검색 엔진에서 더 높은 순위를 차지하고 더 많은 참여를 유도하며 더 높은 ROI를 낸다는 사실을 보여줍니다.

 

그러나 일반적인 데이터가 그러한 경우를 보여주기는 하지만, 효과적인 콘텐츠 마케팅을 진행 할 때 길이만 고려해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

 

그렇습니다. 긴 게시물도 좋지만, 부수적인 단어들의 관련성이 높은 경우에만 그렇습니다.

 

 

길다고 반드시 더 좋은 것은 아닙니다.

 

여기 주목할 가치가 있는 핵심 규칙이 있습니다. – 잠재 고객들이 만족하며 모든 단어 하나하나가 가치 있는 콘텐츠를 만드는 것이 존중과 고객을 확보하는 방법입니다.

 

이상적인 단어 수에 도달하기 위해 긴 글을 써서 시스템 정책에 대해 게임하는 것은 유리한 검색 엔진 순위를 얻는 데에는 도움이 될 수 있을지는 모르지만 품질과 가치를 제공하지 않으면 독자들은 이를 무시할 것입니다.

 

사람들이 콘텐츠를 흥미롭거나 유용하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면 콘텐츠를 발견하는 것이 무슨 소용이 있을까요?

 

너무 많은 비즈니스 오너들이 콘텐츠 마케팅을 위한 완벽한 성공 공식이 있거나 있어야 한다고 믿습니다. 그러나 그렇게 간단하지는 않습니다. 콘텐츠 마케팅은 특정 결과를 제공할 계산된 전략 모음으로 분류할 수 없습니다. 대신 특정 단어 수 목표나 헤드 라인 최적화보다 더 많이 고려되는 대단히 중요한 전략의 일부여야 합니다.

 

 

관련성 = 연결

 

콘텐츠 마케팅에 있어서 지금까지 지켜 온 유일한 “규칙”은 게시물을 흥미롭고, 관련성 높고, 현실적으로 만드는 것입니다. 그리고 이 접근법은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비즈니스 오너들이 단순히 구글의 요구 사항을 만족시키기 위해 게시물을 방대한 분량으로 작성하는 것에 집착하지 않도록 권장합니다. 대신 잠재고객의 요구에 부응하고, 그들의 질문에 답하고, 신뢰를 구축하는 콘텐츠를 만들기 위한 플랫폼으로서 전체적인 의미에서 콘텐츠 자체에 집중하십시오.

 

가치 제공을 하지 못하는 게시물에 500개 이상의 단어를 나열하는 이유는 무엇입니까? 그것은 무의미하며 궁극적으로는 브랜드의 신뢰도를 해칠 수도 있습니다.

 

실제로 장문의 아티클을 옹호하는 앞서 언급한 게시물조차도 긴 형식의 콘텐츠가 품질이 부족할 경우 독자에게 해가 된다고 지적합니다:

 

“…200개의 단어로 다룰 수 있는 주제를 2,000개로 부풀린다고 해서 고객을 위해 가치가 향상되는 것은 아닙니다.”

 

“…더 긴 블로그 포스트를 유지하고 가치 있게 만들려면 글쓰기 기술이 필요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고객을 끌어 들이기보다는 그들에게 겁을 줘 쫓아버릴 수도 있습니다.”

 

“…의견을 전달하는 데 필요한 만큼만 쓰십시오.”

 

저는 이것보다 더 좋게 얘기할 수 없습니다.

 

 

완벽한 게시물의 길이

 

본질적으로, ‘완벽한 ‘ 콘텐츠 게시물의 길이는 존재하지 않습니다. 게시물은 그들이 말해야 하는 것을 전달하기 위해 필요한 만큼 길어야 합니다.

 

물론, 주제를 정확히 설명하고 정보에 대한 독자들의 욕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그렇게 많은 단어가 필요하다면 1,000개 이상의 단어로 콘텐츠를 작성하십시오. 다만, 가치보다 길이를 더 우선해서는 안됩니다.

 

좀 더 심층적이고, 유익하고, 긴 형태의 게시물은 특정 주제와 검색 순위에 대한 권위를 높이는데 확실히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결국은 알고리즘이 아니라 여러분의 고객에게 호소하는 것입니다. 콘텐츠를 만들 때, 이를 염두에 두십시오.

 

 

마소캠퍼스가 어떤 도움을 줄 수 있나요?

디지털 마케팅과 데이터분석 ROI를 3배 이상 높이는 Actionable Contents를 확인하세요.

 

 



원문 URL : https://www.socialmediatoday.com/news/why-value-over-volume-is-the-best-content-strategy/524343/
원문 제목 : Why ‘Value Over Volume’ is the Best Content Strategy
작성자 및 작성일자  : by Rachel Strella (@Rachel Strella) / May 25, 2018

 

머니매그넷(주) Since 2013
마소캠퍼스
- 온라인|원격평생교육시설 등록번호
: 제 원-509호

마소캠퍼스ICT평생교육원
- 오프라인|지식·인력개발사업 평생교육시설 등록번호
: 제 지-286호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242 아이타워 9층 (06221), 전화 02-6080-2022, 팩스 02-6455-2021, 이메일 문의 cs@masocampus.com
통신판매업번호 2014-서울강남-03465, 대표(개인정보책임자): 김진, 서비스 이용약관, 개인정보 처리방침
마소캠퍼스 웹사이트는 크롬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 있습니다.

©MasoCampus. All rights reserved.